Saxum 순례자 센터의 공식 개방

거룩한 땅(성지)에 있는 Saxum 순례자 센터가 지난 2월 7일, 이스라엘 여행부 장관과 예루살렘의 보좌주교가 참석한 가운데 공식적으로 개방되었습니다.

사회 복지 사업

2019년 2월 7일 목요일, Abu Ghosh에 있는 Saxum 순례자 센터가 공식적으로 문을 열었습니다.

Yariv Levin 이스라엘 여행부 장관과 Giacinto Marcuzzo 예루살렘의 보좌주교를 비롯하여 130여명이 행사에 참석했습니다.

“저는 이 센터가 여행객들에게 매력적이고 전세계에서 의미있는 역사를 배우기 위해 찾아오는 순례자들을 끌어들일 수 있는 잠재성을 가지고 있다고 정말로 믿습니다.” 라고 Levin 장관은 말했습니다.

이에 Marcuzzo 주교는 “이 센터는 현재에 과거의 역사를 만들어 주는데 도움을 줄 것입니다. 현재 우리가 살고 있는 시간에, 이 세기에, 이곳을 찾아오는 순례객들은 과거애 하느님과 인간 사이에 발생한 신비의 경험을 살 것임에 틀림 없습니다.” 라고 덧붙여 말했습니다.

Saxum 순례자 센터는 그리스도인들에게 순례와 여행을 더 쉽고 성지의 역사를 이해하는데 더 현대적인 방법을 주길 희망합니다.

구약시대의 인간 문명을 결합하여 아브라함과 모새의 이야기 여정을 커다란 돌로 그려내었고 예루살렘을 비롯한 성지들의 터치스크린과 4D체험을 제공합니다.

이 아이디어는 순례자들이 순례를 더 쉽게 하고 여행객들이 다양한 현대식 방법으로 오감으로 체험함으로써 그들이 돌아갈 때 잊혀지지 않게 도와주기 위함입니다.

Saxum은 오푸스데이의 설립자 호세마리아 에스크리바 성인께서 복자 알바로 델 포르티요에게 그의 강하고 믿음직스러운 성격 때문에 지어준 별명인 “바위”를 뜻하는 라틴어 입니다.

이 프로젝트는 1994년에 거룩한 땅(성지)에서 순례를 마치고 돌아온 다음 날 선종한 복자 알바로 델 포르티요를 기억하기 위해 추진되었습니다.

더 많은 정보는 Saxum.org (영문제공)